• 필리핀 빔못토봇초등학교

      날짜: 2017. 12. 31  글쓴이 : 관리자

      조회수 : 221
      추천 : 0

      목록
      •  
        하나님께서 키워가는 우리 아이들입니다. 선교사님이 학교급식으로 문을 열고 만난 후  복음을 전하면서 이제는 제법 예배하는 아이들이 주일이면 학교로 모인다고 합니다. 이곳 마이피 기도맘들의 기도는 필리핀 빔못토봇 작은 학교에서 살아있는 생명입니다. 

         

         

       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천홍백 , 정미란선교사 가족이 호주 다민족 마이피에 2018년 새해인사를 보내왔습니다. 


    첨부파일 펼치기

    • 추천 수정 삭제 목록

    • 댓글(0)

    • 글을 작성시 등록하신
     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